HOME > GALLERY > 보도자료

: 3

: 관리자 : 2017-09-13

[KBS] 대한민국 대표 뮤지션이 한자리에 ‘뮤콘’ 열린다

 

YB, 장기하와 얼굴들, 크러쉬, 도끼&더 콰이엇, 웅산 등 대한민국 대중음악의 각 장르별 대표 뮤지션부터 해외 프로듀서와 국내 뮤지션이 함께하는 콜라보 팀까지 총 64개 팀이 참가하는 ‘2017 서울국제뮤직페어(MU:CON 2017, 이하 ‘2017 뮤콘’)’ 쇼케이스가 이달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간 상암 DMC 일원에서 열린다.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ㆍ원장 직무대행 강만석)은 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2017 서울국제뮤직페어 로드쇼’를 개최하고, ‘2017 뮤콘’의 글로벌 뮤직 쇼케이스 무대에 오를 국내외 뮤지션 64개 팀과 운영방향, 주요 프로그램 등을 발표했다.

이번 뮤콘 쇼케이스는 지난 7월 공모를 통해 5:1의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뮤지션들이 밴드&힙합 뮤지션 중심의 ‘뮤콘 스테이지’, K-Pop&보컬리스트 중심의 ‘AMN(Asia Music Network, 이하 AMN) 스테이지’로 나눠 자신들만의 특색 있는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AMN과 함께하는 K-Pop 부문에는 솔로가수로 전향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공민지, 유쾌한 뉴 트렌드 밴드 엔플라잉(N.Flying), 한・중・일 다국적 멤버로 구성된 크로스 진(Cross Gene) 등 총 26개 팀이, 보컬리스트 부문에는 한국대중음악상 4회 수상에 빛나는 이승열, 달콤한 사랑노래‘썸’의 정기고, 버클리 음악대학 출신의 재즈 소울 보컬리스트 허성 등 6개 팀이 참가한다.

□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는 해외 프로듀서와 국내 실력파 뮤지션과의 협업 프로젝트 ‘뮤콘 콜라보’ 프로그램은 더욱 화려한 라인업을 자랑한다.

이 밖에도 국제 음악 페스티벌 간 무대 교류 프로그램을 통해 영국, 캐나다, 베트남, 러시아 등 4개국에서 5개 팀이 쇼케이스에 참가해 행사에 열기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올해 6회째를 맞는 국내 최대 뮤직마켓 ‘2017 뮤콘’은 ‘아시아뮤직네트워크(AMN)’와 함께 홍대 최대 음악축제인 ‘잔다리페스타’와의 협업을 통해 한층 더 풍부해진 뮤지션 라인업을 바탕으로 해외 바이어들에게 우리나라 뮤지션들의 우수성을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더불어 ‘Seoul, Asia Music City / 열정의 온도를 뜨겁게 달궈라!’라는 슬로건 아래 한국 대중음악의 해외진출을 돕고 세계 음악 관련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교류하는 축제의 장으로 ▲쇼케이스 ▲글로벌 뮤직 콘퍼런스 ▲1:1비즈매칭 및 네트워킹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KBS미디어 박재환 TV특종)

박재환 kino@kbsmedia.co.kr / http://entertain.naver.com/read?oid=438&aid=0000016290 

첨부파일
목록으로